HOME > 박달나무 건강이야기 > 박달나무 진료과목 > 아토피 이야기
방에서는 아토피를 피부병이 아닌 내부의 질환에서 발생하는 병으로 인식하며 ‘태열’이라고도 합니다.
‘태열’은 한살 미만 아기의 아토피성 피부염을 말하며 보통 걸어 다닐 때가 되면 사라지고 습진도 얼굴과 목에
국한되어 나타납니다. 한살이 지나도 증상이 호전되지 않고 습진이 얼굴, 목에서 몸통, 사지로 퍼지면 아토피성 피부염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주로 얼굴, 머리, 목, 팔, 다리 등에 발생하며 피부 건조증과 심한 가려움증, 발진, 진물,
부스럼, 딱지, 인비늘(비늘 같은 껍질이 있는 피부) 등의 증세가 나타납니다. 증상이 심하면 잠을 제대로 못 자고
집중력이 떨어지며 침착성이 결여되므로 아이의 인격 형성에 악영향을 미치기도 합니다.
아토피성 피부염의 원인으로는 태열, 음식물, 건조한 피부, 스트레스, 유전적 영향 등을 꼽을 수 있습니다.
임신 중 맵고 자극적인 음식이나 육류, 인스턴트식품 등을 자주 먹은 산모에게서 태어난 아기는 아토피 발생율이
높습니다. 임신 중에는 지나치게 자극적인 음식이나 화학 첨가물이 들어간 인스턴트 등을 제외한 먹을거리를
골고루 섭취하는 것이 최선입니다. 아직까지 아토피 피부염을 유발하는 유전자에 대한 구체적인 보고는 없습니다.
그러나 환자 중 70%는 가까운 가족에게서 아토피 피부염이 발견됩니다. 가족력이 없는 경우와 있는 경우
임상적으로는 큰 차이가 없지만, 가족력이 없는 경우가 통계적으로 예후가 양호합니다.
소아 아토피 피부염 환자의 30% 정도가 음식물에 의해 악화됩니다. 음식물과 아토피 피부염은 매우 밀접한 연관이 있습니다. 특히 유아에게 발생하는 경우나 통상적인 치료에 잘 반응하지 않는 심한 아토피 피부염에서는 음식물
항원이 연관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산업이 발달하고 도시화되면서 아토피의 발병률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직접적인 연관성을 규명하기는 어렵지만
도시화, 서구화된 삶의 방식과 식습관, 환경오염, 가족관계, 스트레스 등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초기에는 뺨이나 이마, 머리에 증상이 잘 나타납니다. 몸통이나 팔다리에도
병변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귀볼, 팔꿈치의 안쪽, 무릎의 오금 뒷부분의 특징적인 침범은 유아기 후반에 나타납니다.
유아기에는 흔히 진물이 나오거나 딱지 형태의 급성 습진성 양상이 나타납니다.
팔, 다리, 손목, 발목 등 구부러지는 부위의 피부가 두꺼워지거나 구진, 인설,
색소 침착 등 건조한 피부 병변이 나타납니다. 이마의 태선화, 눈 주위의 발적 및 인설, 귀 주위의 피부 균열 및 딱지 증상이 생깁니다.
피부의 병변이 급성 내지 만성의 경과를 취하여 얼굴은 오히려 덜 침범 되는데 비하여 팔꿈치의 안쪽과 무릎의 뒤쪽 같은 접히는 부위의 증상이 갈수록 뚜렷해집니다. 많은 환자에게서 특징적으로 귀 밑의 균열 또는 귀 주위의 습진이 관찰됩니다.
아동기에는 주로 ‘습열증’이 위주가 되는 습열형 아토피가 많습니다. 즉 피진과 구진, 소수포 등이 있고 가려움이 심해 긁으면 진물과 출혈이 일어납니다.
이 경우에는 열과 습을 없애고 부족한 정기를 보충하여야만 가려움과 진물이
없어지게 됩니다.
청소년기의 아토피는 유아형 아토피와는 달리 접히는 부위뿐만 아니라
온몸으로 퍼지면서 동전형태의 환부를 형성하는 성인형 증상을 보입니다.
외모에 대한 부담으로 스테로이드 사용이 빈번하고 증상에 따라 감정의 기복도 심합니다.
청소년기 아토피는 다른 연령대에 비해 치료가 더 어렵습니다. 이 시기의 특성과 주변 여건에 문제가 있기 때문입니다. 당장 눈에 보이는 피부 트러블을 없애기 위해 과도하게 약을 쓰고, 바쁜 학업 때문에 간편한 치료를 선호합니다.
청소년기 아토피 피부염에는 무엇보다 무절제한 식습관과 학업스트레스 조절이 필요합니다. 외모나 피부에 대한 관심은 잠시 보류해야합니다. 운동으로 체력과 면역력을 길러주는 게 좋고, 음식은 사먹는 것보다 집에서 정갈하게 도시락을
챙겨주는 게 좋습니다.
인이 되어 갑자기 나타나는 성인 아토피는
사회 생활을 해야 하는 성인기에 취직이나 결혼 등
일상생활 전반에 어려움을 겪는 만큼 심각성이 더합니다.
성인 아토피는 팔다리의 접히는 곳 외에 얼굴 목 및 손발의 말단부에 잘 생깁니다. 등이나 가슴 등 넓은 부위에
군데군데 발생하기도 합니다. 증상은 진물보다는 가려움증이 강한 것이 특징입니다.
성인 아토피는 ‘스트레스’를 매우 큰 병인으로 꼽을 수 있습니다. 스트레스를 받아 술과 담배를 가까이 하고,
자극적인 음식을 즐기는 생활습관이 몸에 배어 아토피를 더욱 심하게 발병시키는 것입니다. 심각한 환경오염도 문제입니다. 신체 면역체계에 이상을 초래하기
때문입니다. 공기오염과 꽃가루 등의 외부 요인도 영향을 미치지만, 집 먼지 진드기 등의 오염된 실내 환경도
주요 원인입니다. 과도한 메이크업 등으로 일어나는 피부 트러블도 원인으로 작용합니다.
체질에 맞지 않는 달고 기름진 음식이나 생선, 육류, 맵고 자극성 있는 음식 등의 과다섭취도 아토피성 피부염과
관계가 있습니다.
성인 아토피는 학업, 취업 등의 원인으로 발병하는 경우가 많고 우울증 등을 동반하는 사례가 빈번합니다. 최근에는 화학세제나 플라스틱 용품들이 아토피를 부추기고있다는 보고도 나왔습니다.
아토피는 인체의 약한 부위를 통해 나타나는 게 대부분입니다. 몸의 정면에 속하는 정강이, 허벅지 앞, 배에 나타나는 아토피는 위장에 문제가 있을 경우 발생하고, 간 신 비장이 좋지 않을 때는 허벅지안쪽에 아토피증세가 발생합니다. 얼굴 쪽에 나타나는 부분 아토피는 더욱 세분화됩니다.
눈꺼풀과 코는 위장과 비장, 광대뼈 부분은 소장 대장, 볼은 신장, 입술 주변은 자궁 방광 등 비뇨기 계통이 좋지 않을 때라고 봅니다. 손 발쪽에 나타나는 경우는 비장, 방광 등의 장기 등이 문제가 있는 경우로 봅니다.